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차량 서비스 업체 우버, 온라인 여행 사업 진출

공유 서비스 업체 ‘우버’가 여행 사업에 뛰어든다. 비즈니스 인사이더 등 외신은 30일(현지시간) 우버가 미국 특허청에서 온라인 여행 플래닝 서비스 ‘우버 트래블’의 특허를 확보했다고 보도했다. ‘우버 트래블’은 온라인 항공권·호텔 예약·구매 서비스 익스피디아와 우버의 차량 서비스를 결합한 형태다. 이용자가 ▶ 출발지 ▶ 출발일 ▶ 도착지 ▶ 도착일 등을 입력하면 우버는 여기에 맞춰 가장 적합한 여행 상품을 추천한다. 기존의 우버 차량 서비스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여행객에게 수화물을 찾는 시간이나 각국에서 필요한 각종 절차 관련 정보도 제공한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을 중심으로 디지털 여행 시장이 급성장하면서 새로운 성장 돌파구를 찾으려는 것으로 분석된다.

전영선 기자 azul@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