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히말라야 개봉 16일째 500만 돌파, 7번방의 선물 제쳤다

기사 이미지

영화 ‘히말라야’가 개봉 16일 만에 관객 500만명을 돌파했다.

‘히말라야’ 배급사인 CJ엔터테인먼트는 31일 오후 ‘히말라야’ 누적 관객이 500만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히말라야’의 500만명 돌파 속도는 겨울 극장가에서 흥행 신드롬을 일으켰던 ‘7번방의 선물’(2012)보다 하루 빠르다.

‘히말라야’는 등반 도중 생을 마감한 동료의 시신을 찾기위해 원정에 나서는 산악인들의 이야기다. 2005년 산악인 엄홍길 대장이 주축이 된 ‘휴먼 원정대’ 실화를 바탕으로 했다.

지난 16일 개봉 이래 계속 박스오피스 선두인 이 영화는 개봉 4일째 100만명, 8일째 200만명, 10일째 300만명, 12일째 400만명을 돌파했다.

또 지난 25일 74만 6413명이 이 영화를 관람하며 기존 ‘변호인’(2013)이 가지고 있던 역대 크리스마스 최다 관객(64만 624명) 기록도 경신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