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더불어민주당 영문 당명 ‘The Minjoo Party of Korea’

 더불어민주당이 30일 영문 당명을 ‘The Minjoo Party of Korea’로 정했다. 번역하면 ‘한국의 민주당’이다. ‘더불어’의 의미를 넣지 않고 ‘민주당’의 의미를 극대화했다. 당 관계자는 “영문만 보면 안철수 의원의 ‘새정치연합’과 통합 전인 민주당으로 돌아갔다”고 말했다.

약칭은 ‘당’ 뺀 ‘더민주’로 결정

 약칭은 ‘더민주’를 쓰기로 했다. ‘더민주당’ ‘더민당’ 등이 거론됐지만 문재인 대표가 “‘당’을 빼면 ‘민주’에 힘이 실린다”고 제안했다고 한다. 손혜원 홍보위원장은 “약칭인 ‘더민주’를 영문명에서도 살리려고 ‘The Minjoo’로 표현했다”고 설명했다. 당 관계자는 “약칭에 ‘민주당’이 들어가면 원외 민주당과 법적 분쟁의 소지가 생기는 점도 고려했다”고 전했다.

 손 위원장은 이날 당 대표회의실에 ‘국민과 더불어 민주당, 2016년 총선 승리로 보답하겠습니다!’란 현수막을 내걸었다. 자신의 페이스북엔 ‘청년과 더불어, 어르신과 더불어, 고3 엄마와 더불어 민주당’ 등 더불어 시리즈도 올렸다.

 새 당명과 관련, 안 의원은 전날 기자간담회에서 “외우기는 쉽더라. 더 불어~”라며 나팔 부는 흉내를 냈다. 지난 28일엔 “트위터에서 봤는데 ‘더불어’ 중간에 ‘터진’을 넣기(‘더불어터진’이란 뜻)도 하더라”고도 했다.

위문희 기자 moonbright@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