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화보-2005휴먼원정대] 그때 그 산사나이들의 기록

1.티벳에서 바라본 에베레스트 북면. 티벳 사람들은 `어머니의 산`이라는 뜻의 초모랑마로 부른다.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2005년 3월, 이전까지는 찾아보기 힘든 원정대가 네팔 히말라야로 장도를 떠난다. 2004년 에베레스트(8848m) 북동릉 등정 후 하산길에 숨진 고(故) 박무택 대장의 시신을 수습하러 떠난 '휴먼원정대'다. 엄홍길(55·밀레) 대장을 비롯해 10여 명의 산사나이들이 함께 했다. 당시 중앙일보도 2명의 취재기자를 파견하며 산악사에 유례가 없는 휴먼스토리를 후원했다.

김영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