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올드스쿨' 예지 "차오루 언니, 래퍼였으면 '언프리티 랩스타' 휘어잡을 수 있다"

기사 이미지

올드스쿨 예지. [사진 SBS 올드스쿨 보이는 라디오 캡쳐]


'올드스쿨' 예지 "차오루 언니, 래퍼였으면 '언프리티 랩스타' 휘어잡을 수 있다"

올드스쿨 예지

'올드스쿨' 피에스타 예지가 멤버 차오루에 대한 이야기를 꺼냈다.

17일 방송된 SBS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는 피에스타 예지와 길미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예지는 전날 MBC 라디오스타에서 출연한 차오루에 대해 "언니 너무 잘했다고 했다. 초반까지 보고는 괜찮을까 했는데 내가 찢어질 뻔 했다"고 밝혔다.

예지는 "차오루는 한국 말은 나보다 더 잘하는데 발음이 조금 어눌할 뿐이다. 하나를 알려주면 다섯가지를 할 수 있다"며 "차오루 언니가 래퍼였다면 '언프리티 랩스타2'를 휘어잡을 수 있다"고 말하며 웃음을 짓기도 했다.

한편 피에스타 예지는 최근 19금 솔로 싱글 '미친개'를 내놓고 활발하게 활동 중이며, 길미는 최근 종영한 엠넷 '언프리티 랩스타2' 콘서트 등에 참여했다.

올드스쿨 예지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올드스쿨 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