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제시, “하얘질까봐 일부러 때를 안 민다” 발언에 '폭소'

 
기사 이미지

제시 [사진 MBC`라디오스타` 캡처]



‘라디오스타’ 제시, “하얘질까봐 일부러 때를 안 민다” 발언에 '폭소'

제시가 '때밀이' 한국 문화에 대해 언급한 것이 화제다.

16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는 '외부자들' 특집으로 해외파 스타인 가수 박정현, 제시, 그룹 갓세븐의 잭슨, 피에스타의 차오루가 출연했다.

이날 한국 목욕탕 문화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잭슨은 "그렇게 때 미는 줄 몰랐다. 운동할 때 간지러우면 손톱으로 때를 긁어냈다"고 말해 모두를 경악케 했다.

이에 제시는 "저는 때 안 미는데 왜 때가 안 나오냐"고 물었고, 김구라는 "있어. 엄청 나와 국수야 국수"라고 대답했다.

규현은 "때 밀면 하얘질 수도 있다"고 언급하자, 제시는 "하얘질까봐 일부러 때를 안 민다"고 응수해 웃음을 자아냈다.

‘제시’ ‘제시’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 ‘라디오스타’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