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제시, 싸이보다 먼저 윌 아이엠 러브콜 받아… "여자 퍼기같다며 제안 받았다"

 
기사 이미지

윌아이엠 러브콜 [사진 MBC]

제시, 싸이보다 먼저 윌 아이엠 러브콜 받아… "여자 퍼기같다며 제안 받았다"

‘라디오스타’ 제시가 싸이보다 윌 아이엠에게 먼저 러브콜 받은 사실을 공개했다.

16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는 ‘외부자들’ 특집으로, 해외파 스타인 가수 박정현, 제시, 그룹 갓세븐의 잭슨, 피에스타의 차오루가 출연했다.

특히 ‘쎈 언니’ 제시는 세계적인 아티스트 블랙 아이드피스의 멤버 윌 아이엠에게 러브콜을 받았던 사실을 깜짝 공개했다.

제시는 과거 미국 힙합그룹 블랙아이드피스 리더 윌아이엠의 러브콜을 받았다고 털어놓으며 “여자 퍼기같다는 느낌을 받아서 제안 받았는데, 계약을 못했다. 원래 회사가 있어서 기회를 놓쳤다”고 말했다.

또 제시는 특유의 발음 때문에 평범한 단어가 욕처럼 들려 오해를 받았던 에피소드도 전했다. 제시가 오해를 살 수 밖에 없었던 단어들을 언급하자 스튜디오가 웃음바다로 변했다는 후문이다.

‘윌아이엠 러브콜’ ‘윌아이엠 러브콜’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