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임수향 '아이가 다섯' 출연 확정, 안재욱과 호흡 "엉뚱한 모습 닮았다"

기사 이미지
임수향 `아이가 다섯` 출연 [사진 중앙포토]
 
배우 임수향이 '아이가 다섯'에 출연한다.

임수향 소속사는 16일 임수향이 KBS 새 주말드라마 '아이가 다섯'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아이가 다섯'에서 임수향은 철 없는 여우이자 '취집'이 목표인 대학졸업반 장진주 역을 맡아 전작과는 다른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임수향은 "장진주라는 캐릭터는 평소에 엉뚱한 면이 있는 나와 닮았다"라며 "강한 역할만 해왔는데 장진주 역은 한번쯤 연기하고 싶은 캐릭터였기 때문에 대본을 보고 바로 출연 결정을 했다"고 말했다.

한편 '아이가 다섯'은 싱글맘과 싱글대디가 인생의 두 번째 사랑을 만나게 되며 가족들의 사랑과 갈등을 통해 진정한 행복을 찾아가는 코믹 가족 드라마다. '연애의 발견', '로맨스가 필요해' 시리즈, '처음이라서' 등을 집필한 정현정 작가의 첫 주말극이기도 하다.

앞서 배우 안재욱 심형탁 심이영 신혜선이 출연을 확정 지었다. '아이가 다섯'은 '부탁해요 엄마' 후속으로 내년 2월 방송 예정이다.

임수향 '아이가 다섯' 출연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