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늘의 JTBC] ‘슈가맨’ 일일 MC 맡은 유인나

기사 이미지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은 대한민국 가요계의 한 시대를 풍미했다 사라진 가수, 일명 ‘슈가맨’을 찾아 노래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슈가맨’들이 가요계에서 사라진 이유와 행방을 추적하고 과거 히트곡을 현재 버전인 ‘역주행송’으로 바꿔 승부를 겨룬다. 이날 방송에서는 배우이자 DJ로 활약 중인 유인나(사진)가 일일 MC로 출연한다. ‘꿀이 떨어지는 목소리의 DJ’를 줄인 ‘꿀디’라는 별명으로 통하는 유인나는 이날 방송에서도 뛰어난 진행 실력으로 모두를 놀라게 한다. 특히 유인나는 기존 MC인 산다라박 특유의 목소리와 말투를 완벽하게 흉내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든다.

 또한 ‘쇼맨’으로 출연한 조권이 걸그룹 음악에 맞춰서 ‘깝춤’을 선보인다. 유인나는 “태어나서 조권의 ‘깝’을 실제로 보게 될 줄은 몰랐다”고 감탄하며 조권에게 환호와 박수를 보낸다. 브라운아이드걸스 가인과 제아, 2AM 조권이 펼치는 역주행송 대결의 결과는 15일 오후 10시 50분에 확인할 수 있다.

정아람 기자 a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