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드라큘라 김준수' 빨간 머리에 섹시한 눈…뮤지컬 10분만에 전석 매진

기사 이미지

[사진=뮤지컬 `드라큘라` 제공]

2년 만에 '드라큘라'로 돌아온 가수 겸 뮤지컬배우 김준수가 다시 한번 전석 매진 기록을 세웠다.

9일 오후 2시 뮤지컬 '드라큘라' 1차 티켓 오픈에서 김준수의 출연 11회차 약 3만 2천장이 10분만에 전량 판매됐다.

포털 사이트에는 '드라큘라' 티켓 관련 검색어가 상위권을 차지했고 각 예매 사이트들은 방문자 폭주로 인해 일시적인 접속 오류가 발생했다.

김준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을 단 한자리의 공석 없이 전석 매진'시키며 최강 티켓 파워의 저력을 입증했다.

김준수는 2014년 뮤지컬 '드라큘라' 초연 당시, 자신의 출연 회차를 매진시키며 뜨거운 무대를 선사한 바 있다. 당시, 무섭고 강렬하면서도 로맨틱한 드라큘라를 만들어내며 폭발적인 인기를 받은 김준수는 약 2개월의 공연 기간 동안 매진 행렬을 기록하며 압도적인 사랑을 받았다.
기사 이미지
[사진=뮤지컬 `드라큘라` 제공]
한편 뮤지컬 '드라큘라'는 주인공 드라큘라의 시간을 초월한 운명적인 사랑 이야기로, 아일랜드 소설가 브램 스토커(Bram Stoker)의 동명 소설을 '지킬 앤 하이드'의 작곡가 프랭크 와일드혼이 음악으로 재탄생시킨 작품이다. 2004년 브로드웨이 초연 이후 세계 각국에서 사랑 받아왔으며, 국내 초연에서도 웅장하고 환상적인 무대로 많은 인기를 얻었다.

'드라큘라' 측은 12월8일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작품 속 캐릭터로 완벽 변신한 주연 배우 6인의 콘셉트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배우 김준수, 박은석은 눈 내리는 어둠 속 내면의 고독한 슬픔을 가진 드라큘라를 표현하고 있다. 또한 배우 임혜영, 강홍석, 진태화, 이예은도 콘셉트 이미지를 통해 과감하고 도발적인 모습을 선보이며 그간 볼 수 없던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드라큘라' 작품 특유의 차가우면서도 치명적인 매력을 발산해 이목을 눈길을 끌고 있다.

뮤지컬 '드라큘라'는 내년 1월 23일부터 2월 9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단 2주간 공연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