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9일부터 고속도로 통행료 4.7% 인상…"서울→부산 통행료 2만100원"

기사 이미지
고속도로 통행료 인상. 자료사진.

기사 이미지
고속도로 통행료 인상
'고속도로 통행료 인상'

고속도로 통행료 인상…2011년 2.9% 인상 이후 4년만에 4.7%

고속도로 통행요금이 29일부터 4.7% 오른다, 2011년 2.9% 인상된 이후 4년만이다.

국토교통부는 10일 고속도로 통행요금을 4.7% 인상한다고 밝혔다. 승용차 기준 서울~대전(137.6km) 구간은 7700원에서 8200원으로, 서울~부산(394.9km) 구간은 1만8800원에서 2만100원으로 오른다. 국토부는 “4년 만에 처음 요금을 인상하는 것으로 물가 인상 수준으로 최소한 금액만 조정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요금 인상으로 추가 확보되는 재원은 연 1640억 원 규모로 졸음쉼터 설치 등 안전시설 보강 등에 집중 투자한다. 강희업 국토부 도로정책과장은 “고속도로 안전시설 투자는 국고지원 없이 통행료로만 충당하도록 돼 있다. 매년 1300억 원씩 증가하는 안전관리비용에 중점 사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민자도로 10곳 중 5곳은 동결하고 나머지 5곳은 3.4% 오른다. 천안~논산, 대구~부산, 인천대교, 부산~울산, 서울~춘천 등 5곳이 인상 대상이다. 천안~논산 구간의 경우(승용차 기준) 9100원에서 9400원으로 인상된다.

한편 고속도로 통행료가 2.9% 인상된다는 소식에 누리꾼들은 "고속도로 통행료 인상....또" "고속도로 통행료 인상...차를 팔아야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고속도로 통행료 인상'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