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빨간 머리 드라큘라 김준수'…뮤지컬 10분만에 전석 매진

기사 이미지

[사진=뮤지컬 `드라큘라` 제공]

2년 만에 '드라큘라'로 돌아온 가수 겸 뮤지컬배우 김준수가 다시 한번 전석 매진 기록을 세웠다.

9일 오후 2시 뮤지컬 '드라큘라' 1차 티켓 오픈에서 김준수의 출연 11회차 약 3만 2천장이 10분만에 전량 판매됐다.

포털 사이트에는 '드라큘라' 티켓 관련 검색어가 상위권을 차지했고 각 예매 사이트들은 방문자 폭주로 인해 일시적인 접속 오류가 발생했다.

김준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을 단 한자리의 공석 없이 전석 매진'시키며 최강 티켓 파워의 저력을 입증했다.

김준수는 2014년 뮤지컬 '드라큘라' 초연 당시, 자신의 출연 회차를 매진시키며 뜨거운 무대를 선사한 바 있다. 당시, 무섭고 강렬하면서도 로맨틱한 드라큘라를 만들어내며 폭발적인 인기를 받은 김준수는 약 2개월의 공연 기간 동안 매진 행렬을 기록하며 압도적인 사랑을 받았다.
기사 이미지
[사진=뮤지컬 `드라큘라` 제공]
한편 뮤지컬 '드라큘라'는 주인공 드라큘라의 시간을 초월한 운명적인 사랑 이야기로, 아일랜드 소설가 브램 스토커(Bram Stoker)의 동명 소설을 '지킬 앤 하이드'의 작곡가 프랭크 와일드혼이 음악으로 재탄생시킨 작품이다. 2004년 브로드웨이 초연 이후 세계 각국에서 사랑 받아왔으며, 국내 초연에서도 웅장하고 환상적인 무대로 많은 인기를 얻었다.

'드라큘라' 측은 12월8일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작품 속 캐릭터로 완벽 변신한 주연 배우 6인의 콘셉트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배우 김준수, 박은석은 눈 내리는 어둠 속 내면의 고독한 슬픔을 가진 드라큘라를 표현하고 있다. 또한 배우 임혜영, 강홍석, 진태화, 이예은도 콘셉트 이미지를 통해 과감하고 도발적인 모습을 선보이며 그간 볼 수 없던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드라큘라' 작품 특유의 차가우면서도 치명적인 매력을 발산해 이목을 눈길을 끌고 있다.

뮤지컬 '드라큘라'는 내년 1월 23일부터 2월 9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단 2주간 공연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