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최고 80%, 롯데 올 마지막 출장 세일

롯데백화점이 올해 마지막 ‘출장 세일’에 나선다. 역대 최장 기간(열흘)에 최대 80% 할인폭을 내세우며 연말까지 재고를 모두 소진하겠다는 뜻에서 이름도 ‘롯데박싱데이’로 붙였다. 박싱데이(Boxing Day)는 영국의 최대 쇼핑 대목으로, 크리스마스 다음날까지도 남은 재고 상품을 대대적으로 할인 판매하는 날이다. 롯데박싱데이 행사는 오는 11일부터 20일까지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300여 개 브랜드의 500억원어치 상품을 두 차례로 나누어 판매한다.

11~20일 일산 킨텍스서 ‘박싱데이’

 11~15일은 ‘식품·리빙페어’로 삼성·LG전자와 에이스침대·휘슬러 등 유명 가전·가구·주방 브랜드 제품을 최대 70% 저렴하게 내놓는다. ‘딤채 김치냉장고(DHE-576QLW)’ 249만원(50대 한정), ‘다이슨 청소기(DC36)’ 41만9천원 등이다. ‘간치아 프리미엄 모스카토’(1만4000원) 등 연말행사용 샴페인과 스파클링 와인도 최저가로 판매한다. 삼진어묵·만석닭강정 등 지방 맛집 행사도 연다. 16~20일에는 ‘패션 팩토리’ 행사를 열고 남녀 의류와 패션 잡화, 골프·아웃도어 의류 등을 최대 80% 할인 판매한다. 토이저러스와 연계해 ‘터닝메 카드’ 같은 인기 장난감도 판매한다.

구희령 기자 heali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