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페이스북, 영상 생중계 기능 도입

기사 이미지

[사진 페이스북]


페이스북을 이용해 영상을 생중계 할 수 있게 됐다..

페이스북은 3일(현지시간)부터 일반인도 영상 생중계를 할 수 있는 ‘라이브 비디오’ 기능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구독자가 많은 사용자에 한해 시범적으로 이 기능을 쓸 수 있도록 한 지 4개월 만이다. 영상 서비스를 강화해 구글의 유튜브를 따라잡고 생중계 서비스를 제공해 주목받고 있는 페리스코프·유스트림· 미어캣 등을 견제하려는 시도로 풀이된다. 지금은 미국 내 아이폰 사용자들만 쓸 수 있으며 단계적으로 세계 전체 사용자로 확대한다.

페이스북 사용자는 라이브 비디오를 통해 자신의 스마트폰 카메라가 찍는 영상을 실시간으로 페이스북 친구들과 공유할 수 있다. 생중계 영상은 중계 종료 후 자신의 타임라인에 저장된다. 사용자가 이를 삭제하지 않으면 그대로 남아 있게 된다. 생중계가 시작되면 알고리즘에 의해 파악된 ‘가까운 친구들’에게 생중계 알림이 전달된다. 그때 그때 생중계를 공유하고 싶은 사용자 집단을 선택할 수도 있다. 생중계 받아보기를 선택하거나 거절할 수도 있다.

이 기능은 생일·결혼식 같은 주요 행사 또는 여행지에서 공유하고 싶은 순간을 알리는 데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페이스북의 제품 매니저 버딤 래브르식은 “친구와 가족이 중요한 순간 당신과 함께 있는 것 같은 느낌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페이스북은 이날 사진과 영상을 함께 섞어서 게시할 수 있는 ‘콜라주’ 기능을 아이폰 앱에 추가했다. 지금까지 영상은 단독으로만 게시할 수 있었다. 이 기능 도입으로 사진과 영상을 단순히 차례로 나열하는 것이 아니라 ‘이야기’ 같은 느낌을 줄 있도록 배치하는 것이 가능해졌다.

전영선 기자 azul@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