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옐런 의장 12월 금리인상 시사, “금리정책 정상화 미루면 어려운 상황 빠질 것”

기사 이미지

옐런 12월 금리인상 시사 [사진 중앙DB]



옐런 연준의장 12월 금리인상 시사, “금리정책 정상화 오래 미루면 어려운 상황 빠질 것”

재닛 옐런 미국 연방준비제도 의장이 기준금리 인상을 오래 미루는 것은 위험하다고 지적하며 12월 인상 가능성을 시사했다.

미국 중앙은행인 연준의 옐런 의장은 2일(현지시간) 워싱턴D.C. 이코노믹 클럽에서 경제전망을 주제로 한 연설에서 "통화금리 결정회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금리정책 정상화의 개시를 너무 오래 미룰 경우 추후 경제 과열을 막기 위해 상대적으로 급작스럽게 긴축정책을 취해야 하는 상황에 빠지게 된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한 갑작스러운 긴축은 금융시장을 혼란에 빠뜨리고 심지어는 예기치 않게 경기 후퇴를 야기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옐런 의장은 "전체적으로 지난 10월 이래 경제, 금융 데이터가 고용시장 지속적 개선이라는 우리의 기대와 일치했다"며 "내가 지적했듯이 고용시장 꾸준한 개선은 물가가 중기적으로 2%까지 오를 것이라는 믿음을 뒷받침한다"고 말했다.

또 옐런 의장은 "낮은 국제유가, 미국 달러화 강세 때문에 미국 물가상승률이 0.25∼0.5%포인트 낮아지는 효과가 있다며 "미국 잠재 물가상승률은 1.25∼1.75%범위에 있다고 볼 수 있다"고 전했다.

‘옐런 12월 금리인상 시사’ ‘옐런 12월 금리인상 시사’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DB]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