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클라이밍 여제' 김자인, 소방공무원과 12월12일 결혼

기사 이미지

사진 올댓스포츠


'클라이밍 여제' 김자인 (27·스파이더코리아)이 오는 12일12일 백년가약을 맺는다.

김자인의 매니지먼트사인 올댓스포츠는 1일 "김자인이 12월 12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가족과 친지, 지인 등을 모시고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예비 신랑은 2013년부터 3년여간 교제한 동갑내기 소방공무원이다. 올댓스포츠는 "해외 대회 출전이 많은 클라이밍 선수와 비상 대기와 출동이 잦은 소방공무원이지만, 두 사람은 시간을 쪼개 만남을 이어왔다. 두 사람은 평소 서로의 직업에 대한 존중과 애정이 각별하다"고 전했다.

김자인은 "이른 나이에 하는 결혼일수도 있지만 운동하면서 많이 힘이 되어주는 정말 좋은 사람을 만나 망설임 없이 결혼을 결정했다. 앞으로는 혼자가 아닌 좋은 배우자와 함께 더 행복하게 클라이밍을 할 수 있을 것 같아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김자인의 결혼을 앞두고 웨딩 화보가 공개됐다. 웨딩 화보 속 김자인은 평소 클라이밍을 통해 보여줬던 강인한 모습과 상반되는 환한 미소와 여성미 넘치는 반전 매력을 뽐냈다.
김자인은 지난달 22일 시즌 마지막 대회인 아시아선수권 대회에서 통산 11회 우승을 달성하며 기분 좋게 시즌을 마무리했다. 김자인은 지난해 무릎 부상의 악몽을 딛고 올 시즌 주종목인 리드 외에 다른 종목에서도 꾸준한 성적을 거두며 월드컵 통합 랭킹 1위를 차지했다. 월드컵 통합 랭킹은 스포츠 클라이밍의 세부 종목인 리드, 볼더링, 스피드 세 종목의 한 시즌 월드컵 통합 성적을 바탕으로 산정하는 랭킹이다

박린 기자 rpark7@joogn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