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내 딸 금사월’ 유재석, 톱스타역으로 변신 “나한테 막 대한 남자, 니가 처음이야” 폭소

기사 이미지

내 딸 금사월 유재석 [사진 MBC]



‘내 딸 금사월’ 유재석, 톱스타역으로 변신 “나한테 막 대한 남자, 니가 처음이야” 폭소

방송인 유재석이 MBC 주말드라마 '내 딸 금사월'에서 톱스타 역으로 등장해 막강한 존재감을 발휘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내 딸 금사월'에서 찬빈(윤현민)은 보금그룹 본부장 자리에서 스스로 물러나 사월(백진희)과의 만남을 이어간다. 찬빈은 사월과의 식사자리에서 프로포즈를 위한 반지를 준비하고 "나 너 많이 좋아해. 내 마음 받아줬으면 좋겠어"라며 고백했다.

하지만 그 순간 유재석이 등장해 사월의 혼을 빼놓게 되고 특별히 준비한 반지 프로포즈는 무산됐다. 이에 유재석에게 강한 질투를 느낀 찬빈은 유재석에게 강하게 항의했고,메뚜기 춤을 추며 사월을 데리고 사라졌다. 이에 유재석은 찬빈의 뒷 모습을 보며 "누구지 저 남자? 나한테 막 대한 남자, 니가 처음이야!"라는 강렬한 대사를 남겨 웃음을 자아냈다.

파주의 한 레스토랑에서 촬영된 이 장면은 유재석 본인 그대로의 모습으로 등장해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유재석은 본인의 캐릭터를 극대화하기 위해 스스로 의상과 소품을 결정하는 열의를 보여주기도 했다.

‘내 딸 금사월 유재석’ ‘내 딸 금사월 유재석’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 ]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