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안녕하세요' 권혁수…권혁수랑 서유리랑 친해?

기사 이미지

안녕하세요 권혁수


'안녕하세요 권혁수'

권혁수가 자신을 아이처럼 대하는 아버지 때문에 겪는 고충을 토로해 이슈가 되고 있다.

23일 방송된 KBS2 예능 '안녕하세요'에서는 5주년 특집 연예인 고민자랑으로 꾸며져 MC 이영자, 핑크빛 연애 중인 개그우먼 안영미, 'SNL코리아'에 출연 중인 배우 겸 방송인 권혁수가 사연자로 등장, 송은이, 김숙, 권진영, 이현우, 김정민, 박지윤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권혁수는 자신의 일거수일투족을 감시하는 아버지 때문에 힘들다며 고민을 드러냈다. 권혁수는 "아버지가 내게 흰 옷도 샌들도 못 신게 한다. 아버지의 집착에 친구들과의 만남 또한 힘이 든다"고 고백했다.

이어 권혁수는 "아버지가 카톡을 쉴 새 없이 보낸다. 잠시 휴대폰을 안 보면 기본적으로 30개 정도가 쌓여 있다"며 실제 메시지를 공개했다.

또 권혁수는 "내가 연락을 안 받으면 '너 어디서 밥 먹지?'라는 문자가 온다. 알고 보니 SNS에 올라온 내 사진을 보고 위치를 파악한 거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서유리는 과거 트위터에 “쟤는 권혁수입니다” 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에는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권혁수와 서유리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장난기 넘치는 권혁수의 표정과 서유리의 과감한 노란 튜브톱 의상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누리꾼들은 안녕하세요 권혁수에 대해 "안녕하세요 권혁수...잼있네" "안녕하세요 권혁수...좀 오바 아닌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안녕하세요 권혁수'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안녕하세요 권혁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