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산업] 삼성전자 12만원대 기어VR 출시

기사 이미지

삼성전자가 12만원대 가상현실 헤드셋 '기어 VR'을 24일 출시했다.

이번에 선보인 기어 VR(가상현실)은 갤럭시 노트5와 갤럭시S6 엣지 플러스,갤럭시S6,갤럭시S6 엣지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360도 파노라믹 뷰와 96도의 넓은 시야각을 지원해 전작 보다 시원해진 공간감을 느낄 수 있다. 무게도 전 제품 대비 줄어들었다. 318g으로 만들어진 이번 제품은 전작 대비 19% 가벼운 데다 새로운 폼 쿠션을 적용해 착용감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터치패드 면적도 넓어졌다.사용자의 움직임에 따르 화면이 바뀌는 헤드 트래킹 정확도가 높아져 가상현실을 보다 생생하게 경험할 수 있다.

오큘러스 시네마, 360° 포토, 360° 비디오 등을 통해 다양한 전용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국내 소비자들을 위해서 삼성전자는 특화 콘텐츠도 내놓는다.에버랜드의 '호러메이즈'와 'T익스프레스'를 비롯해 사파리,썬더폴스,아마존 익스프레스와 같은 놀이기구를 360도 가상현실 영상으로 만들어 실제 테마파크에 있는 듯한 경험을 해볼 수 있다. 이밖에도 CJ E&M의 엠넷 '엠카운트다운' 프로그램도 VR 영상으로 만들어 인기 가수들의 공연장에 있는 듯한 경험도 즐겨볼 수 있다.

새롭게 출시되는 기어 VR은 삼성전자 온라인 스토어와 이동통신 3사의 온라인 스토어와 20여 개 삼성 디지털 프라자에서 구입 가능하다. 가격은 12만9800원.오는 27일부터 29일까지 서울 홍대 상상마당 거리에선 기어 VR을 즐기는 가상현실 체험 이벤트도 열린다.

회사 관계자는 "범용성과 합리적인 가격을 갖춘 기어VR이 가상현실 헤드셋의 대중화를 이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현예 기자 hyk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