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찬바람에 멈출 수 없는 러닝 라이프 발열·항균 기능 재킷으로 쾌적하게

기사 이미지

아이더 헤비다운 앵커리지 다운재킷은 엉덩이를 덮는 긴 기장이며 후드 가장자리는 유럽산 실버폭스로 트리밍했다. [사진 아이더]


보온성 좋은 아우터가 필요한 겨울. 직장인에겐 캐주얼하면서도 출·퇴근길 오피스룩으로도 손색없는 스타일의 제품이 유용하다.

아웃도어 업계에서는 소비자의 니즈에 따라 다양하게 믹스 앤 매치가 가능한 다운재킷을 출시하고 있다. 가벼운 무게와 따뜻함이 장점이던 기능성 다운재킷이 차분한 색상과 깔끔한 디자인으로 멋스러워졌다.

프랑스 아웃도어 브랜드 아이더(www.eider.co.kr)는 겨울 내내 도심에서 포근하고 감각적으로 입을 수 있는 다운재킷을 다양하게 선보였다. 깔끔한 디자인과 세련된 색상으로 도시 감성을 더한 점이 특징이다.
 
기사 이미지

앵커리지 다운재킷 여성용(왼쪽 제품)은 윈드스토퍼 소재를 사용했다. 크로우 다운재킷은 재킷 글라디의 겨울용 버전이다.

크로우 다운재킷은 가을 시즌 아이더에서 선보인 하이브리드 초경량 재킷 글라디의 겨울용 버전으로 출시된 헤비다운이다. 스포티한 스타일로 샌드위치 퀼팅 공법과 입체 패턴으로 디자인해 입었을 때 모던하고 세련된 느낌을 준다. 겨울철 일상에서는 물론 도심 속 워킹·러닝 등의 가벼운 운동을 즐길 때 착용이 가능하다.

특징은 계절과 활동성에 적합한 다양한 소재가 접목됐다는 점이다. 열을 흡수한 후 저장해 두었다가 필요한 때 방출하면서 인체의 온도를 최적으로 유지시켜주는 기능성 소재인 아웃라스트와 흡습속건과 발열·항균·경량성까지 갖춘 기능성 충전재인 에코핫볼 등을 적용했다.

남성용은 블랙·다크카키 두 가지가 있다. 가격은 39만원. 여성용은 차콜 한 가지로 가격은 38만원.

아이더는 헤비다운 앵커리지 다운재킷 시리즈도 선보였다. 한겨울 매서운 바람을 차단할 수 있도록 엉덩이를 충분히 덮는 여유로운 긴 기장으로 디자인했다. 후드 가장자리에는 유럽산 실버폭스로 트리밍해 포근하고 세련돼 보인다. 내부에 허리라인 스트리밍으로 가공해 날씬한 핏을 연출할 수 있게 했다.

충전재는 구스 다운을 적용하고 겉감 소재에 따라 앵커리지 다운재킷, 앵커리지2 다운재킷 두 가지 종류로 출시했다. 앵커리지 다운재킷은 차가운 외부 바람을 차단하는 윈드스토퍼 소재를, 앵커리지2 다운재킷은 따뜻한 질감의 기능성 울라이크 소재를 사용했다. 남성용은 블랙·라이트브라운 두 가지 색상으로 가격은 65만원이다. 여성용은 화이트·블랙 두 가지 색상으로 가격은 62만원이다.

항공 점퍼 스타일의 아이더 스투키 다운재킷은 감각적인 중형다운이다. 프렌치 덕다운에 충전재를 적용해 찬바람에도 거뜬하게 입을 수 있다. 소매는 울 시보리와 스판으로 보강해 찬바람이 유입되는 것을 막았다. 입고 벗을 때 소매가 늘어나지 않도록 보완했다. 남녀공용으로 출시됐으며 색상은 블랙·브라운·화이트 3가지다. 가격은 38만원. 자세한 사항은 전화(1644-7781)와 홈페이지(www.eider.co.kr)를 통해 알아볼 수 있다.

배은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