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주간아이돌 정형돈 빈자리, 당분간 아이돌 릴레이 MC로…

기사 이미지

[주간아이돌 정형돈 빈자리를 메꿀 인피니트의 성규, 슈퍼주니어의 김희철 사진=일간스포츠]

'주간아이돌 정형돈 빈자리'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이 다음주 녹화부터 아이돌의 MC 릴레이로 정형돈의 빈자리를 메울 예정이다. 

'주간아이돌'은 지난 2011년도부터 정형돈과 데프콘이 진행하고 있는 아이돌 전문 프로그램으로, 정형돈이 핵심 역량을 발휘하던 프로그램이었기 때문에 지난 12일 정형돈의 활동 중단 선언 이후 후임 마련에 대해 많은 관심이 쏠렸다. 

'주간아이돌' 제작진은 23일 "'아이돌의! 아이돌을 위한! 아이돌에 의한' 프로그램인 만큼 그 동안 '주간아이돌'을 통해 큰 활약을 펼친 아이돌들이 정형돈의 활동 재개 전까지 대체 MC로 나서는 방안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이에 도니를 사랑하는 아이돌, 일명 ‘돈사돌’로 알려진 아이돌들이 MC로 나서기로 했는데, 그 첫 번째 1호 MC는 인피니트의 리더 성규다.

평소 정형돈과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며 '주간아이돌' 10번 출연을 기록해 ‘가족돌’로 불리는 인피니트 성규는 정형돈의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서라면 언제든지 좋다며 MC 제안을 흔쾌히 승낙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12월초 진행될 녹화에서는 슈퍼주니어의 김희철이 크리스마스 특집 진행에 나서는 등 MC 형돈의 복귀를 응원하는 마음을 담아 의리 있는 행보를 택했다.

정형돈의 복귀 전까지 아이돌 릴레이 MC 체제를 결정한 '주간아이돌'은 성규와 희철 외에도 평소 '주간아이돌'에서 맹활약을 펼쳤던 정형돈과 돈독한 친분이 있는 아이돌을 이후 릴레이 MC로 세울 예정이라 과연 누가 MC로 나설지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돈사돌 MC가 참여하는 방송은 12월 2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주간아이돌' 제작진은 정형돈의 빠른 쾌유를 비는 한편, 그동안 사랑해준 시청자들을 실망시키지 않도록 최선을 다 할 것임을 덧붙였다.

'주간아이돌 정형돈 빈자리'
온라인 중앙일보
'주간아이돌 정형돈 빈자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