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고] 원로 배우 김혜정씨 별세

기사 이미지
원로 영화배우 김혜정(사진)씨가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74세. 서울 방배경찰서는 19일 새벽 4시30분쯤 방배역 근처에서 김씨가 교통사고로 숨졌다고 밝혔다. 김씨는 이날 새벽 교회에 가기 위해 횡단보도를 건너다 택시에 변을 당했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김씨는 마산 출생으로 1958년 영화 ‘봄은 다시 오려나’로 데뷔해 당시 배우 도금봉과 함께 ‘육체파 여배우’로 불렸다. 이후 ‘오발탄’ ‘두만강아 잘 있거라’ ‘천년호’등 다양한 영화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1962년에 최원석 동아그룹 전 회장과 결혼했지만 5년 뒤에 이혼했다. 1남 1녀를 뒀다. ‘지옥에서 온 마지막 신사’(1969)를 마지막으로 영화계를 돌연히 떠났다.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 22호실. 발인은 21일 오전 6시, 장지는 안성 유토피아추모관이다. 02-2258-5940.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