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손흥민, 6살 연상 배우 유소영과 열애

기사 이미지

손흥민(左), 유소영(右)


축구대표팀 공격수 손흥민(23·토트넘)이 6살 연상의 배우 유소영(29)과 교제 중이다.

손, 빼빼로데이에 선물·데이트
유소영측 “교제하고 있다” 시인


 유소영의 소속사 스타이야기엔터테인먼트는 19일 “유소영에게 확인한 결과 손흥민과 교제하고 있는 게 사실”이라고 밝혔다. 유소영은 일간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제가 직접 말하기 조심스럽다”고 밝혔다.

이날 한 인터넷 매체는 손흥민과 유소영이 지난 14일 경기도 파주 축구대표팀 트레이닝센터 근처에서 심야에 데이트하는 사진을 함께 실었다. 이 매체에 따르면 유소영은 지난 14일 저녁 축구대표팀 트레이닝센터가 있는 파주에 가서 손흥민을 만났다. 17일 라오스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6차전을 위해 출국을 하루 앞둔 손흥민을 응원하기 위해서였다. 손흥민은 ‘빼빼로 데이(11월11일)’를 기념해 유소영에게 빼빼로를 선물했다고 이 매체는 밝혔다. 손흥민은 2시간 가량 데이트를 한 뒤 유소영에게 손키스를 하며 작별인사를 했다.

 유소영은 이에 앞서 지난 12일 한국과 미얀마의 월드컵 2차 예선 5차전이 열린 수원월드컵경기장을 찾은 뒤 소셜 미디어에 인증 사진을 올렸다. 손흥민은 이 경기에서 2도움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17일 라오스전에선 2골을 터뜨린 뒤 양쪽 두 손가락을 이어 붙여 영문자 ‘S’를 만드는 골 세리머니를 했다. 당시 축구팬 사이에선 “손흥민의 영문 성인 SON의 첫 글자인 ‘S’다” “현역 은퇴를 앞둔 존경하는 선배 차두리(35·서울)의 등번호 ‘5’를 뜻한다” 등 의견이 분분했다. 팬들은 두 사람의 열애설이 불거지자 “‘S’가 유소영의 SNS 아이디 ‘SsoSso’를 의미하는 게 아니냐”고 추측하고 있다. 라오스와의 경기를 마친 뒤 영국으로 건너가 토트넘에 복귀한 손흥민은 열애설에 대해 아무런 말도 하지 않았다.

 유소영은 2009년 걸그룹 ‘애프터스쿨’로 데뷔했다가 그해 개인사정으로 팀에서 빠졌다. 이후 배우로 전업해 드라마 ‘드림하이’, ‘상류사회’ 등에 출연했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