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라디오스타' 미나, 연하남 류필립 … "내 뒷모습만 봐서 20대로 오해해"

기사 이미지

라디오스타 미나 류필립 [사진 MBC 황금어장 라디오스타 캡쳐]


라디오스타 미나 류필립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미나가 류필립이 자신의 나이를 듣고 엄마 생각이 났다고 말하며 셀프디스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18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미안합니다 특집으로 꾸며져 미나가 출연했다.

이날 미나는 남자친구 류필립과 첫 만남을 회상했다. 미나는 류필립이 춤추고 있는 자신의 뒷모습에 반했다고 이야기했다.

미나는 "처음엔 제 나이를 몰랐다. 20대 인 줄 알았다고 하더라"라고 말해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불러일으켰다.

이어 미나는 "나중에 제 나이를 듣고 엄마 생각이 났다고 하더라"라고 밝히며 셀프디스해 웃음을 안겼다.

실제 미나와 남자친구 류필립은 17살 차이의 연상연하 커플이다.

라디오스타 미나 류필립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라디오스타 미나 류필립 [사진 MBC 황금어장 라디오스타 캡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