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회] 화살 맞은 길고양이…"울음소리 스트레스에 쐈다"


집 주변에 있던 길 고양이에게 활을 쏜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남 마산중부경찰서는 17일 길 고양이에게 활을 쏜 혐의(동물보호법 위반)로 A씨(45)를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지난달 26일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에서 길이 50㎝ 양궁용 화살을 고양이에게 쏜 혐의다. 화살은 고양이 등을 뚫고 뒷다리에까지 박혔다. 이 고양이는 최근 구조돼 동물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A씨는 경찰에서 “평소 고양이 소리에 스트레스를 받았고, 출근길에 쓰레기봉투까지 찢어진 것을 보고 화가 나 활을 쐈다”고 진술했다.

창원=위성욱 기자 w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