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LG 올레드, 미국 TV평가 4개 부문 1위

기사 이미지

컨슈머리포트 60인치 이상 TV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한 LG전자의 울트라 올레드 TV. [사진 LG전자]


LG전자의 올레드(OLED) TV가 미국의 소비자 전문매체 ‘컨슈머리포트’의 TV 부문 평가에서 대거 1위를 차지했다.

소비자 매체 컨슈머리포트 선정
삼성 UHD는 3개 부문 1위 차지


 16일 컨슈머리포트에 따르면 업체간 기술 경쟁이 가장 치열한 TV 55~59인치 부문 평가에서 지난 8월 출시한 55인치 LG 올레드 TV가 총점 80점으로 1위에 올랐다. 2위(78점) 역시 LG가 올해 초 출시한 울트라 올레드 TV가 차지했다. 삼성의 초고화질(UHD) TV 두 모델도 3·4위를 차지하며 1~5위를 모두 한국 업체가 휩쓸었다. 6위는 파나소닉 비에라 TV에게 돌아갔다. 컨슈머리포트의 평가항목은 화질·음향·시야각·화면끌림·다용성 등이다.

 다른 부문 TV 평가에서도 삼성·LG전자가 상위권을 독점하다시피 했다. TV 크기별로 6개로 나눠 실시한 평가에서 LG전자가 4개 부문, 삼성전자는 3개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가장 큰 60인치 이상 부문에서는 삼성전자의 65인치 SUHD TV와 LG전자의 65인치 울트라 올레드 TV가 81점으로 공동 1위를 기록했다.

손해용 기자 sohn.y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