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선마술사 유승호, "작년 제대 이후 처음 '플래시' 세례…영광"

기사 이미지

사진 김진경 기자

[조선마술사 유승호 고아라 사진=일간스포츠 김진경 기자]

'조선마술사 유승호'
'조선마술사 유승호 고아라'

배우 유승호가 제대 후 첫 플래시 세례에 던진 한 마디가 이슈가 되고 있다.

11일 오전 11시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조선마술사'(김대승 감독)의 제작보고회에는 유승호·고아라·이경영·조윤희·곽도원·김대승 감독 등이 참석했다.

이날 유승호는 오랜만에 많은 카메라의 플래시가 터지자 "작년 12월에 제대할 때 플래시를 받아보고 올해 또 이렇게 플래시를 받게 돼 영광이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조선마술사'는 조선 최고의 마술사를 둘러싼 사랑과 대결, 모든 운명을 거스르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오는 12월 개봉 예정이다.

'조선마술사 유승호'
'조선마술사 유승호 고아라'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