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그녀는 예뻤다? 아예 배재하지는 않지만…"

기사 이미지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사진=오마이비너스 공식 홈페이지]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소지섭'

신민아가 ‘그녀는 예뻤다’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신민아는 1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 홀에서 진행된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오 마이 비너스’ 제작발표회에서 주인공이 역변하는 소재의 ‘그녀는 예뻤다’에 대해 “몇 번 봤다. 아예 배제하고 있지는 않다”고 말했다. 

신민아는 “이번 주은 역할은 예뻐지기 위해 노력하기는 하지만, 중요하게 생각되는 부분이 아니다. ‘그녀는 예뻤다’와 설정이 같을 수 있지만 가는 길이 다르다”고 말했다. 

이어 “잃었던 것에 대한 슬픔이 그려진다. 표현 방식이 ‘그예’와 다르다. 소지섭에게 잘 보이기 위해서가 아니라, 몰랐던 나의 모습을 표현하게 된다”고 덧붙였다. 

신민아는 극중 선천적 미모로 어린 시절부터 모든 남자들의 로망이었던 여신, 대구 비너스 강주은 역을 맡았다. 

한편 ‘오 마이 비너스’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헬스트레이너인 남자와 ‘얼짱’에서 ‘몸꽝’으로 역변한 여자 변호사, 극과 극인 두 남녀가 만나 다이어트에 도전하면서 감춰져있던 내면의 상처를 치유하는 헬스 힐링 로맨틱 코미디로 오는 11월 16일 월요일 첫 방송된다.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소지섭'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