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안전한 해외여행 ‘세이프 티맵’ 챙기세요

기사 이미지


관광공사 해외여행자 위한 무료 모바일 앱 개발

한국관광공사가 해외여행자를 위한 해외 안전여행 지도 모바일 앱 ‘세이프 티맵(Safe T-Map)을 출시했다. 
지난해 해외여행객은 1600만 명을 넘어섰다. 해외여행이 보편화 됐지만 해외 사건·사고 또한 매해 증가하고 있다. 이에 관광공사는 국민들이 손쉽게 해외 지역의 안전정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앱을 개발했다. 세이프 티맵은 여행 출발 전 도시 지도를 미리 스마트폰에 다운로드 받아 현지에서는 데이터를 쓰지 않도록 했다. 또 사고 및 주의 지역 근접시 위험지역 알림 서비스, 방문지역 위급상황 시 긴급콜 서비스, 지역별 안전여행을 위한 여행 유의사항 등의 기능을 담았다. 지도 기반으로 해당 지역 명소 및 식당 등의 유용한 여행 정보도 담았다.
현재 출시 버전은 세계 유명 관광도시 총 20곳의 약 5800개 관광정보를 담았으며, 향후 40개의 도시(지역)로 확대할 예정이다. 세이프 티맵은 문화체육관광부와 공사가 주관한 2012년 제 1회 창조관광 창업경진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다비오와의 협업을 통해 만들었다. 구글플레이, 앱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로드할 수 있으며, 이달 13~29일에는 국외여행 안전 온라인 사이트인 ‘지구촌 스마트여행(smartoutbound.or.kr)’에서 이벤트도 벌인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