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태임, 가슴골 드러낸 옷 입고 요가…'당당한 동작'


  
‘정글의 법칙 이태임’ [사진 SBS 정글의 법칙 캡처]


배우 이태임(28)이 ‘정글의 법칙’을 통해 팔색조 매력을 뽐냈다.

28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in 코스타리카’ 편에는 세계 최고의 녹색국가 코스타리카로 떠난 병만족의 첫 번째 이야기가 등장했다. ‘정글의 법칙’ 코스타리카 편에는 김병만·임창정·정만식·박정철·류담·서지석·이창민·장동우·이태임이 멤버로 출연했다.

이태임은 이날 병만족의 유일한 여성 멤버였다. 이태임은 민낯으로 등장, 꾸미지 않은 수수한 모습을 보였지만 섹시함은 감추지 못했다. 이날 이태임은 몸매가 훤히 드러나는 밀착된 수영복을 입고 볼륨 몸매를 자랑했다.

특히 이태임은 “수영은 자신 있다. 바다는 그냥 놀이터”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실제로 이태임은 한 마리의 인어처럼 바다 속에서 자유롭게 수영하며 뛰어난 실력을 인증했다. 이어 탱크톱을 입은 후 서핑 보드 위에서 요가 동작을 자연스럽게 취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또 이날 방송에서는 남자가 매달려도 거뜬한 튼튼한 해먹을 설치하는 병만족의 모습이 나왔다.

해먹을 설치한 후 박정철이 “이태임 정도는 충분히 해먹에 앉을 수 있다”고 말하자, 류담은 “이태임 몸무게가 42kg 나가지 않냐”며 장난스럽게 물었다. 이에 이태임은 “너무 딱 맞춰서 놀랐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그러나 이태임이 해먹에 앉자마자 푹 내려갔고, 이태임은 “사실 거기서 플러스 6kg이다”라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이 밖에도 이태임이 긴 기다림 끝에 긴코너구리와 교감에 성공하는 모습도 전파를 탔다. 이태임은 곁으로 다가온 긴코너구리를 바라보며 “귀여워”라며 동물에 푹 빠진 모습을 보였다.

한편 ‘정글의 법칙’은 시청률 12.8%(닐슨 코리아, 전국기준)를 기록해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정글의 법칙 이태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