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함양산양삼 가공식품, 이번엔 중국시장 공략

【함양=뉴시스】정경규 기자 = 경남 함양군은 지리산 청정 고장에서 생산된 우수 산양삼 가공식품을 이번에는 거대시장 중국공략에 나선다.



함양군은 11일부터 13일까지 중국 상해 뉴 인터내셔널 엑스포 센터에서 열리는 제19회 중국상해식품박람회에 참가해 함양 산양삼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동향 및 정보수집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중국상해식품박람회는 세계 70여 개국 2500여 업체가 참가해 식품·음료, 포도주·주류, 차·커피, 육류, 과자류 등 다양한 식품을 판매하고 전시하는 행사로, 특히 수출구매자가 많이 찾는 곳으로 알려졌다.



군은 지난번 미국시장개척활동을 통해 미주지역 수출선을 확보한 것처럼 이번 박람회에서 함양 산양삼의 참모습을 충분히 알리고, 고운 최치원 선생이 조성한 천 년 숲 상림과 최치원 관련 유적을 홍보해 중국 관광객 유인 효과도 거둘 방침이다.



이번 박람회 참가업체 및 판매품목은 인산 죽염(주)의 산양삼 죽염치약, 함양농협가공사업단의 산양삼 진액, 산양삼 가공사업단의 산양삼 환 등 6개 업체 50여 종이다.



한편 군은 사흘간의 박람회 일정을 소화한 뒤 14일은 산양삼 시장동향 조사를 한 뒤 15일 입국할 예정이다.



jkgyu@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