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리멤버' 유승호 박민영, 대본 리딩 현장 보니…'잘 어울려도 너무 잘 어울려'

기사 이미지

[사진=로고스 필름 제공]


배우 유승호와 박민영이 SBS 새 수목드라마 ‘리멤버’ 대본 리딩 현장에서 첫 연기호흡을 맞춘다.

배우 유승호-박민영-박성웅-전광렬-남궁민-이원종 등 SBS 새 수목드라마 ‘리멤버’(극본 윤현호/연출 이창민/제작 로고스필름)’ 배우들이 지난 2일 일산 탄현에 있는 SBS 제작센터 연습실에서 대본 리딩을 통해 환상의 팀워크를 점검했다.

무엇보다 이날 유승호-박민영-박성웅-전광렬-남궁민-이원종-이시언 등 배우들은 실제 상황처럼 혼신을 다한 연기를 펼쳐 마치 연극무대를 보는 듯한 대본 리딩 현장을 연출했다. 특히 연습실에서 서로 마주보고 앉은 유승호-박민영은 첫 만남인데도 불구하고 자연스러운 연기 호흡을 보여줘 극 중의 로맨스에 대한 더욱 큰 흥미를 끌었다.

남성미 넘치는 유승호의 낮은 목소리와 똑 소리 나는 박민영의 말투가 상반되는 매력을 만들어 냈다.

특히 이 날 대본 리딩은 출연 배우들이 총집합, 한 줄의 대사로 놓치지 않고 함께 호흡하며 드라마 ‘리멤버’의 ‘연기의 힘’과 ‘팀워크’를 확인시켰다. 제작진들도 “이렇게 많은 분들이 모두 모여 호흡을 맞추고 보니, 더욱 완벽한 작품이 탄생할 것 같다는 확신이 든다”라고 자신감을 내보였다.

한편 오는 12월 9일 첫 방송될 SBS 새 수목미니시리즈 ‘리멤버’는 절대기억력을 가진 천재 변호사가 억울하게 수감된 아버지의 무죄를 밝혀내기 위해 거대 권력과 맞서 싸우는 내용이 담긴 ‘휴먼 법정 드라마’. 영화 <변호인>의 윤현호 작가가 집필을 맡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게다가 남녀 주인공으로 연상연하커플 유승호-박민영이, 이어 박성웅-전광렬-남궁민-이원종-이시언-엄효섭 등 명품배우들의 라인업이 갖춰지면서 기대감이 한층 더 고조되고 있다. SBS 새 수목미니시리즈 ‘리멤버’는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후속으로 오는 12월 9일 첫 전파를 탄다.

[사진=로고스 필름 제공]
온라인 중앙일보
유승호 박민영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