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 마이 비너스' 신민아, '얼짱→몸꽝' 파격 변신…'이런 매력도 있었네'

기사 이미지

[사진 제공=몽작소]


'오 마이 비너스' 신민아가 '얼짱'에서 '몸꽝'으로 완벽 변신한 모습이 처음으로 공개됐다.

신민아는 KBS 새 월화드라마 ‘오 마이 비너스’(김은지 극본/ 김형석 연출/ 몽작소 제작/이하 ‘오마비’)에서 학창시절 잘나갔던 ‘얼짱’에서 ‘몸꽝’으로 역변한 여자 변호사 강주은 역을 맡아 데뷔 이후 처음으로 파격적인 캐릭터 변신을 예고하고 있는 상황이다. ‘오마비’ 1회부터 ‘몸꽝’으로 굴욕적인 흑역사를 쓰고 있는 변호사 강주은 역으로 등장, 신민아의 또 다른 매력 뽐낼 것이다.

한편 ‘오 마이 비너스’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헬스트레이너인 남자와 ‘얼짱’에서 ‘몸꽝’으로 역변한 여자 변호사, 극과 극인 두 남녀가 만나 다이어트에 도전하면서 감춰져있던 내면의 상처를 치유하는 헬스 힐링 로맨틱 코미디이다. 소지섭, 신민아, 정겨운, 유인영 등 완벽한 캐스팅으로 이목을 끌고 있다. KBS 월화드라마 ‘발칙하게 고고’ 후속으로 오는 16일 월요일 첫 전파를 탄다.

[사진 오 마이 비너스 신민아]
온라인 중앙일보
‘오 마이 비너스’ 신민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