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마녀사냥 조동혁, "7초마다 야한 생각 한다" … '화제 폭발'

기사 이미지

[사진=JTBC 제공]

기사 이미지

[사진=JTBC 제공]


배우 조동혁이 7초마다 야한 생각을 한다고 밝혀 화제다.

조동혁은 최근 JTBC ‘마녀사냥‘ 녹화에서 ‘남자는 6초마다 야한 생각을 한다’는 기사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다 “내 경우에는 7초”라고 밝혔다.

이에 허지웅은 ‘19금 방송’의 특성상 짓궂은 MC들의 질문에 얼굴이 붉어지는 조동혁을 보고 “얼굴색만 보면 3초마다 야한 생각을 하는 것 같다”고 꼬집어 웃음을 끌어냈다,

하지만 당황하는 모습과 달리 조동혁은 “며칠 전 정글에 다녀왔는데 그 곳에서도 야한 생각을 했다”고 가감없이 솔직한 태도로 일관해 MC들의 환호를 받았다. 그러면서 “예전에는 2~3초마다 한번씩 야한 생각을 했던 것 같다. 이제 와서 7초 정도로 간격이 생긴 것 같다”고 또 한번 설명해 현장에 있던 이들을 폭소하게 했다.

이날 조동혁은 베드신 촬영 당시에 있었던 에피소드를 디테일하게 밝히는 등 거침없는 입담으로 분위기를 압도했다. “정력좋은 남자로 오해받아 부담스럽다”는 말과 함께 고민을 털어 놓았다.

조동혁과 함께 한 ‘마녀사냥’은 11월 6일 오후 11시 전파를 탄다.

[사진=JTBC 제공]
온라인 중앙일보
마녀사냥 조동혁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