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베, 잘못 사죄하는 용기 가져야” 하토야마 전 총리, 서울대 특강

기사 이미지

하토야마 유키오

하토야마 유키오(鳩山由紀夫) 전 일본 총리는 5일 서울대에서 열린 특강에서 “일본은 아시아 사람들에게 심각한 피해와 고통을 주었다”며 한일관계 개선과 동아시아 평화를 위해선 일본의 진정성 있는 사과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아베 신조(安倍晋三)총리에 대해 “특정한 과거에만 초점을 맞추고 협력에는 소극적인 태도를 보인다”며 “잘못을 사죄하는 용기를 가져야 한다”고 했다.

김민관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