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분양 포커스] 테헤란로 트리플 역세권 오피스텔

기사 이미지

저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은행이자보다 높은 수익을 원하는 투자자들이 수익형 부동산으로 옮겨 가고 있다. 특히 지하철 역세권 지역의 오피스텔이 인기다. 교통여건이 좋아 유동인구가 많기 때문이다.

선릉역 케이타워


 이런 가운데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 역세권에 오피스텔이 나와 관심을 끈다. 지하철 2호선·분당선 역세권에 위치한 선릉역 케이타워(조감도)다. 지하 5층~지상 14층 규모로 총 153실로 구성된다. 가구가 빌트인으로 제공돼 몸만 들어가서 생활할 수 있다. 배후수요가 탄탄할 것으로 보인다. 지하철 2호선·분당선 선릉역과 2호선 삼성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 트리플 역세권 단지다. 업무시설이 밀집한 강남 테헤란로 가운데에 자리해 인근 직장인을 배후로 한 임대수요가 풍부할 것으로 예상된다. 개발호재가 풍부하다. 현대자동차그룹은 인근 삼성동 한국전력 부지에 연면적 92만8850㎡ 규모의 105층 사옥을 짓는다. GTX(광역급행철도) 삼성역, KTX 동북부 연장선, 남부 광역 급행철도 등의 교통망 개발이 예정돼 있다. 선시공 후분양 단지로 임대가 100% 완료된 상태다. 분양 관계자는 “서울 강남권에서 유동인구가 많은 테헤란로 트리플 역세권에 자리해 임대수요가 풍부하다”며 “연 9%대의 임대수익과 차후 시세차익까지 노릴 수 있다.

분양 문의 02-539-6817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