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 쿠바와 평가전…'프리미어12' 앞두고 전력점검

기사 이미지

대한민국 야구 국가대표팀. [사진 일간스포츠]


한국, 쿠바와 평가전…'프리미어12' 앞두고 전력점검

'한국 쿠바'

한국이 쿠바를 상대로 평가전에 나선다.

4일과 5일 오후 고척스카이돔에서 쿠바를 상대로 '2015 서울 슈퍼시리즈'를 치르는 국가대표팀은 오는 8일 '프리미어12'개막을 앞두고 전력을 점검에 나선다. 게다가 이번 쿠바와의 경기는 2008년 베이징 올림픽 결승전에서 맞붙었던 두 팀이었던 부분이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한국야구 국가대표팀의 지휘봉을 잡은 김인식 방독은 2연전을 통해 전력을 끌어올리겠다고 밝혔다. 부상 및 도박 스캔들로 주축 선수들의 이탈은 아쉽지만 한국시리즈를 마친 두산, 삼성 선수들과 이대호의 합류로 사기가 다시 오르고 있다.

김인식 감독은 3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쿠바와의 두 번의 경기가 '프리미어12'에 앞서 서로 전력을 점검하는 차원이 될 것이다"라며 "올림픽이나 WBC 등을 통해 쿠바와 경기를 한 적이 있다. '프리미어12' 예선에서 같은 조는 아니지만 나중에 다시 만날 수도 있다"고 말했다.

한국과 쿠바가 경기를 하는 '2015 서울 슈퍼시리즈'는 고척돔구장 '고척스카이돔'의 공식 개장 경기로도 많은 주목을 받았다. 한국과 쿠바의 경기가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첫 번째 정식 경기로, 내년부터 넥센 히어로즈의 홈 구장으로 쓰이게 된다.

한편 한국은 오늘 8일 일본 삿포로돔에서 열리는 프리미어12 개막전을 일본과 치른다.

'한국 쿠바'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한국 쿠바'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