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민주평통, 새로운 통일노래 발표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이하 민주평통, 수석부의장 현경대)가 젊은 세대의 통일희망을 담은 새 통일노래를 발표한다. 4일 오후 6시 서울시 동작문화복지센터에서 개최하는 '평화통일 문화 한마당'에서다.

민주평통은 광복 70주년을 기념하여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널리 사랑받고, 친근하게 불릴 수 있는 새 통일노래의 제작을 진행했다. 이번에 발표될 ‘8천만 통일의 노래’라는 제목의 새 통일노래는 지난 8월 DMZ 평화콘서트에서 시범 발표했던 곡이다.

제작을 담당한 민주평통 관계자는 “국민 반응과 여론을 수렴하여 완성도를 높였다”면서 “새로운 통일 노래에 대한 갈증을 씻고 대표적 통일노래로 자리잡게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행사는 북한에서 크게 유행하고 있는 한류(韓流)가 북한의 변화와 통일에 미치는 영향을 이야기 형식으로 풀어가는 토크콘서트와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정영교 통일문화연구소 연구원 chung.yeonggy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