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국 로봇, '행자 1호' 미국 제치고 사족보행 부문서 세계신기록



 

사진=중국신문망 캡처

기사 이미지



중국 대학에서 만든 로봇이 사족보행 부문에서 미국을 제치고 세계 신기록을 세웠다.

1일 중국 충칭 우전(郵電) 대학 로봇연구팀이 만든 '행자(行者) 1호' 로봇이 기네스북 기록을 깼다고 중국신문망이 보도했다.

'행자 1호'는 사족보행식 로봇으로는 가장 먼 거리인 134.03km를 스스로 걸어갔다.

지금까지 사족보행식으로 가는 로봇 중에 가장 먼 거리를 간 로봇은 미국 코넬대학 연구팀이 만든 레인저(Ranger)다.

2011년 당시 로봇 레인저는 65.243km를 사족보행으로 이동했다.

중국신문망은 "향후 로봇은 인류를 대신해 복잡하고 위험한 업무를 맡게 될 것으로 보이며 특히 얼마나 오래, 멀리 걸을 수 있는지가 로봇 연구계에서는 초미의 관심이다"고 보도했다.

서유진 기자 suh.youj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