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삼시세끼' 차승원, 깍두기를 뚝딱 "그냥 본거지 뭐"…'역시 차줌마'

 
기사 이미지


차승원이 '차줌마'표 깍두기를 선보여 화제다.

10월 30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 어촌편2'에서는 완전체로 돌아온 차승원, 유해진, 손호준이 삼시세끼를 해결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차승원은 만재도 세끼하우스에 도착하자마자 깍두기 만들기에 도전했다.

우선 차승원은 무를 깍둑썰기한 후 채썬 양파와 잔파를 준비하고 고춧가루, 소금, 액젓 증 양념장을 넣고 잘 버무렸다.

이어 새우젓을 약간 넣으며 "이미 간을 했기 때문에 풍미만 더해주는 거지"라고 설명, 금세 깍두기를 만들어 냈다.

차승원은 누구에게 요리를 배웠냐는 질문에 "어머니가 하는 거 그냥 본거지 뭐"라며 대수롭지 않게 말했다. 이어 깍두기를 두통에 가득 채워넣고는 "든든하다"며 주부마음을 드러내 이목을 끌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tvN '삼시세끼‘ 방송화면 캡처]
삼시세끼 차승원, 깍두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