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용객 많은 에버랜드 옆 수익형 호텔

기사 이미지

경기도 용인시 포곡읍 전대리 356-6번지에 들어서는 용인 에버랜드역 라마다 호텔(조감도)이 분양 중이다. 지하 3층~지상 18층 규모로 전용면적 21∼70㎡ 399객실이다. 피트니스센터·스파·옥상정원·컨벤션·세미나실·연회장·야외웨딩·바베큐장 등의 다양한 부대시설을 갖춘다.

용인 에버랜드역 라마다 호텔


이 호텔은 대규모 테마파크인 에버랜드와 인접해 있다. 한국민속촌·백남준아트센터·지산리조트·MBC드라미아 등이 반경 20㎞ 이내에 있다. 제일모직은 1조5000억원을 투자해 에버랜드 주변으로 레저휴양복합 테마파크를 조성할 계획이다.

교통여건이 좋은 편이다. 차량으로 10분 거리에 영동고속도로 마성·용인IC가 있다. 지하철 용인에버라인선 전대역이 걸어서 5분 거리다.

주변에 기업체가 많다. 용인과 가까운 화성·평택·성남엔 삼성·LG전자 등 1200여개 업체가 입주해 20만명 이상이 상주하고 있다.

계약자는 이 호텔(20일)을 비롯한 라마다 체인호텔(50일)을 70일간 이용할 수 있다.

분양 관계자는 “주변 기업체와 에버랜드을 찾는 사람이 많아 수익성이 괜찮을 것”이라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서울 지하철 2호선 삼성역 8번 출구 옆에 있다. 전주 홍보관은 전주 완산구 홍산로 237번지에 있다.

분양 문의 02-756-2000, 063-237-0399

황의영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