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예슬♥성준, '마담 앙트완' 달달한 사랑의 심리게임…"우리는 운명일까?"

기사 이미지

한예슬-성준


한예슬-성준, '마담 앙트완' 캐스팅…가슴 뛰는 로코 벌써 '기대'

JTBC ‘마담 앙트완’에 한예슬과 성준이 캐스팅됐다.

‘디데이’후속으로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마담 앙트완’(극본 홍진아, 연출 김윤철, 제작 드라마하우스, 지앤지프로덕션)은 남의 마음은 잘 알지만 자기 마음은 모르는 두 남녀, 사랑의 판타지를 믿는 가짜 점쟁이 고혜림(한예슬 분)과 사랑에 무감각한 심리학자 최수현(성준 분의 뜨겁고 달콤한 심리게임을 다룬 로맨틱 코미디다.

극 중 한예슬은 사람의 마음을 읽어내는 콜드리딩(cold reading)에 탁월한 능력을 지닌 가짜 점쟁이 고혜림 역을 연기한다.

비운의 프랑스왕비 마리 앙트와네트와 영적으로 통한다는 신점(神占)으로 유명한 일명 마담 앙트완, 그러나 점괘는 모두 가짜다. 하지만 타고난 심리파악의 달인이자 남다른 ‘촉’을 가진 예감 능력으로 사람들의 사연을 척척 꿰뚫어 보며 상처를 치유하는 어메이징한 실력의 소유자다.

멜로 영화 같은 가슴 설레는 사랑을 꿈꾸는 고혜림은 심리치료사 최수현의 심리실험 프로젝트에 휘말리며 자신도 예상치 못한 운명에 놓인다.

한예슬과 드라마를 이끌어갈 최수현 역에는 배우 성준이 맡았다. 최수현은 할리우드 스타들 사이에서 ‘소울닥터(Soul Doctor)’라 불리는 최고의 심리치료사다. 세련되고 우아한 외모에 사람들의 마음을 사르르 녹이는 부드러운 미소가 매력적인 남자로 표현된다.

그러나 한 눈에 상대방의 콤플렉스나 상처를 파헤치는 냉정한 심리분석의 달인으로 달콤한 미소 뒤에 날카로운 칼날이 숨겨져 있는 이중 매력의 소유자다.

어린 시절의 기억으로 사랑에 무감감한 그는 진정한 사랑이란 없음을 증명하기 위해 야심찬 심리 프로젝트를 계획하던 중에 자신의 심리치료센터와 동일한 이름을 가진‘마담 앙트완’이란 가짜 점쟁이 고혜림을 만나 자존심을 건 달콤 살벌한 사랑의 심리게임을 펼친다.

사랑에 관한 다양한 감정들을 심도 있게 그려낼 뿐만 아니라 누구나 갖고 있는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는 과정을 통해 따뜻한 감동과 설렘을 안방극장에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JTBC ‘마담 앙트완’은 ‘디데이’ 후속으로 방송된다.

'한예슬-성준'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