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졸 신입 초임 월 290만원, 전문대졸-고졸은 각각 얼마?

기사 이미지

[사진 중앙DB] 대졸 신입 초임 월 290만원


대졸 신입 초임 월 290만원으로 집계돼 화제다.

한국경영자총협회가 25일 발표한 ‘2015년 임금조정 실태조사 결과’에 의하면 올해 4년제 대졸 신입사원 초임급(상여금 월할분 포함)은 월 290만 9000원으로, 지난해 278만 4000원에서 4.5% 상승했다.

산업별 대졸 신입사원 초임급의 경우 금융·보험업이 328만 4000원으로 가장 높았으며 운수·창고·통신업 294만 원, 제조업 280만 2000원, 도매·소매업 275만 5000원, 건설업 270만 6000원 순으로 드러났다.

규모별 대졸 신입사원 초임급의 경우 100~299인 기업이 256만 1000원, 300~499인 기업이 279만 5000원, 500~999인 기업이 294만 1000원, 1000인 이상 기업이 318만 6000원으로 밝혀졌다.

연봉제를 실시하고 있는 기업의 임금수준은 미실시 기업에 비해 직급별로 5~13% 정도 올랐다. 연봉제 실시 기업의 4년제 대졸 신입사원 초임은 298만 7000원이고 연봉제 미실시 기업의 4년제 대졸 초임급은 282만 7000원으로 집계됐다.

이밖에 전문대졸은 258만4천원, 고졸 사무직과 고졸 생산직은 각각 213만원과 230만8천원으로 나타났다. 직급별 초임급은 부장 640만5천원, 차장 547만9천원, 과장 481만6천원, 대리 392만4천원이다.

한편 올해 임금협상이 타결된 기업의 평균 임금인상률은 5%로 통상임금 산입범위 조정이 있었던 지난해보다 3.2% 포인트 하락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대졸 신입 초임 월 290만원
[사진 중앙DB]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