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히든싱어4 신해철, 녹음된 목소리에 아내 눈물 펑펑…'뭉클'

기사 이미지

히든싱어4 신해철[사진 JTBC `히든싱어4` 캡처]


히든싱어4 신해철, 녹음된 목소리에 아내 눈물 흘려…'뭉클'

지난 24일 방송된 JTBC ‘히든싱어4’에서는 ‘영원한 마왕’ 故 신해철 편이 방송됐다.

‘히든싱어4’ 고(故) 신해철 아내 윤원희 씨가 남편의 육성 녹음 파일에 눈물을 흘렸다.

이날 윤원희 씨는 객석에서 모창 능력자들이 꾸민 신해철의 무대를 감상했다.

특히 이날 방송에는 신해철의 팬으로 사제지간의 인연까지 맺은 모창 능력자 정재훈 씨가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정재훈 씨는 목소리뿐 아니라 입모양, 웃음소리까지 신해철을 완벽하게 따라해 관객을 사로잡았다.

정재훈 씨는 “넥스트 팬페이지에 내가 연주한 것을 올린 적이 있다. (신해철이)‘어이, 너 한 번 찾아와봐라’라고 댓글을 달아줬다”며 “신해철 선생님이 직접 전화를 주셔서 만나게 됐다”고 신해철과의 인연을 소개했다.

그는 신해철과의 만남 당시 녹음을 했다고 말했다.

이후 녹음 파일이 재생됐고, 스튜디오에 신해철의 장난기 어린 목소리가 울려퍼지자 윤원희 씨는 눈물을 훔쳤다.

윤원희 씨는 이날 “노래하시는 분들이 긴장하실까봐 몰래 숨어서 보고 있었다”며 “사고 이후 라이브로 애기 아빠 노래를 들을 수 있을까 마음이 아팠는데 지금 너무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네티즌들은 "히든싱어4 신해철, 감동이다.", "히든싱어4 신해철 편, 너무 좋았습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히든싱어’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수와 그 가수의 목소리부터 창법까지 완벽하게 소화 가능한 모창 도전자의 노래 대결이 펼쳐지는 신개념 음악 프로그램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히든싱어4 신해철[사진 JTBC '히든싱어4'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