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산업] 아웃도어 업체들 '제주의 가을을 만끽하라' 다양한 이벤트 풍성



제주도가 고객 이벤트 ‘단골 지역’으로 각광받고 있다.

최근 유통업체들이 고객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하고자 서울보다는 제주도를 선택하는 사례가 크게 늘고 있기 때문이다.

이제 제주도는 국내에서도 계절에 상관없이 수많은 사람들이 찾는 관광지로 자리잡았다. 워낙 자연이 아름다운데다 저렴한 항공편이 많이 생기면서 접근성이 크게 좋아진 것도 원인으로 꼽힌다. 업계 관계자는 “제주도는 이벤트 장소로 완벽한 곳”이라며 “특히 제주도의 자연을 직접적으로 느낄 수 있는 아웃도어 이벤트의 경우에는 별다른 준비 없이도 자연 환경 자체가 아름다워 고객의 이벤트 만족도가 매우 높다는 이점이 있다”고 말했다.

실제 아웃도어 업계에선 오는 11~12월까지 제주에서 펼쳐지는 다양한 행사를 준비중이다.
아디다스 아웃도어는 다으달 14일부터 이틀간 제주 한라산에서 돌길과 흙 길을 마라톤처럼 달리며 자신의 한계를 극복하는 트레일 러닝 대회인 ‘테렉스 울트라 트레일 한라 2015’를 개최한다. 백록담 정상을 거쳐 24시간 이상 펼쳐지는 95km의 ‘백록 코스’는 마라톤 풀코스 1회 이상을 완주한 경험자에게만 참가 자격이 주어진다. 이 밖에 산수 풍경이 아름다운 윗세 오름이 포함된 36km ‘영실 코스’, 트레일 러닝 입문자 및 일반인 누구나 참여가 가능한 7km ‘솔오름 코스’ 등 총 3가지로 코스가 마련돼 있다. 이번 대회는 전문적으로 트레일 러닝을 즐기는 참가자부터 한라산의 아름다운 풍경을 즐기고자 하는 일반 참가자까지 총 600명을 모집한다. 참가비는 상급 코스부터 12만원, 6만원, 2만원이며 참가자에게는 아디다스 기념 티셔츠와 스포츠 용품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스포츠 브랜드 르꼬끄 스포르티브도 다음달 27일부터 29일까지 ‘르꼬끄 제주 라이딩 투어’ 이벤트를 진행한다. 자전거로 제주의 아름다운 바다와 산을 누빌 수 있는 코스로 구성돼 있다. 르꼬끄는 참가자들에게 투어 기간 동안 착용할 수 있는 르꼬끄 사이클 저지를 비롯해 숙박·교통비는 물론 현지 일정 진행비용 등 전액을 지원한다. 모집 기간은 오는 25일까지로 만 19세 이상 자전거 유저라면 누구든지 참가할 수 있다. 접수 방법은 르꼬끄 제주 라이딩 투어 공식 웹페이지에 본인의 자전거 또는 라이딩 사진을 인증하면 신청할 수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공식딜러 KCC오토는 제주 최초로 메르세데스-AMG 시승행사 ‘AMG 드라이빙 데이즈 인 제주(AMG Driving Days in Jeju)’를 개최한다. 오는 10월 31일(토)까지 총 9일동안 천혜의 자연환경 속에서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는 최신모델인 Mercedes-AMG GT S Edition 1, Mercedes-AMG SL 63 등 총 6대의 AMG모델이 시승차량으로 준비된다. 이번 시승행사는 메르세데스-AMG 차량의 구매를 고려하고 있는 이들이 여유있게 차량에 관한 안내를 받고 충분히 체험할 수 있도록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며, KCC오토 제주 전시장 및 서귀포 중문지역 내 고급호텔 등을 주요 거점으로 찾아가는 시승 서비스를 펼친다.

아웃도어 브랜드 밀레는 고어텍스 재킷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제주도와 한라산의 절경을 감상하는 동시에 새로운 제품의 성능을 직접 확인할 수 있는 한라산 트레킹 이벤트를 진행한다. 11월 8일까지 새롭게 출시한 고어텍스 재킷이나 고어텍스 다운재킷을 30만원 이상 구매하는 멤버십 고객에게 스크래치 행운권을 증정해 트레킹 참가자를 추첨할 예정이다. 트레킹은 12월 11일부터 12일까지 1박 2일로 진행되며, 첫 날은 2시간 가량 올레길을 걸으며 가볍게 몸을 풀고 둘째날 성판악~정상~관음사 구간을 산행한다.

이소아 기자 ls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