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치] 5자회동 앞둔 여야 대표 '긴장되네'

기사 이미지

청와대 5자회동을 앞둔 22일 오전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있다. 오른쪽은 같은날 국회에서 열린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저지 특위 `한국사 교과서 대표 집필진에게 듣는다` 토론회에 참석한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 김성룡 기자


박근혜 대통령과 여야 대표·원내대표의 5자회동을 앞둔 22일 오전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와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의 얼굴에 긴장한 표정이 역력하다. 오후 3시로 예정된 이날 청와대 회동에서는 교과서 문제를 최대한 부각시키려는 야당과 정치 현안 대신 경제와 민생 이슈를 띄우려는 박 대통령 및 여당 사이에 날선 대립각이 형성될 전망이다. 의미 있는 성과 도출 없이 빈 손으로 회담을 끝낼 가능성이 많다는 관측이 지배적이다.

사진·글 김성룡 기자 xdrag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