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gift&] 브로이어…비즈니스 스타일에 담은 캐주얼 감성, 실용·멋 한번에

기사 이미지

아스펜 패딩 재킷은 캐주얼과 포멀한 스타일 모두 소화할 수 있는 게 장점이다. [사진 브로이어]


니스의 여유로운 라이프스타일과 파리의 우아한 감성을 담은 프렌치 모던 럭셔리 브로이어에서 위크엔드 룩과 비즈니스 룩 등 때와 장소에 맞추려는 다양한 남성의 수요를 반영하는 컬렉션을 선보인다.

이번 시즌에 브로이어가 제안하는 아스펜 패딩 재킷은 디자인이나 기능 면에서나 브로이어의 콘셉트를 정확히 반영하고 있다. 심플함과 클래식함을 강조하되 때에 따라서는 캐주얼한 재킷으로도 연출할 수 있는 실용적인 재킷이다.

은은한 글렌 체크에 옷깃 안쪽을 부드러운 가죽인 스웨이드로 마무리해 클래식함과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캐주얼과 포멀한 스타일 모두 소화할 수 있다는 점이 무엇보다 돋보이는 장점이다. 언뜻 보면 캐주얼한 패딩 같지만 실제로는 정장 재킷의 모든 것을 다 갖추고 있다. 뒤쪽 절개 라인, 넓은 깃, 지퍼 외에도 옷을 여밀 수 있는 3개의 버튼, 행커치프를 넣을 수 있게 왼쪽 가슴 부분에 주머니가 있는 것이 대표적이다.

아스펜 패딩 재킷은 이런 장점으로 인해 사무실에서 장시간 일을 하기 위해선 편안해야 하지만 빈번한 비즈니스 미팅 때문에 마냥 편안함만 추구할 수는 없는 직장인들이 때와 장소에 맞게 활용하기에 좋다. 깃을 내리고 버튼을 활용한다면 비즈니스 스타일로, 깃을 올리고 지퍼를 활용하면 캐주얼 스타일로 연출할 수 있다.

소재는 편안함과 부드러움을 강조하기 위해 최고의 캐시미어만 엄선해 사용했다. 충전재로는 구스다운을 사용해서 보온성이 뛰어나다.

특히 베이직한 디자인의 스웨터, 패턴이 들어간 셔츠 그리고 행커치프는 아스펜 패딩 재킷과 코디하기에 좋은 아이템이다. 밝고 경쾌하며 포근한 느낌을 주는 아이보리 색상의 스웨터와 그 안에 소소한 패턴이 들어간 셔츠를 매치하고 필요에 따라 페이즐리 패턴의 행커치프로 마무리하면 분위기 있는 가을 남자가 될 수 있다.

정장 재킷을 입어야 하지만 쌀쌀해진 날씨 탓에 코트를 입어야 할지 고민하고 있다면 브로이어의 아스펜 패딩 재킷이 제격이다.

브로이어는 신세계백화점 강남점과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에서 만나볼 수 있다. 문의는 02-2106-3436. 자세한 정보는 브로이어 홈페이지(www.breuer.co.kr)에서도 볼 수 있다.

김승수 객원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