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냉동·냉장식품 500종 … 회원 수 60만 명 달해

기사 이미지

동원F&B가 운영하는 ‘동원몰’에는 7만여 종의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사진 동원F&B]


인터넷 쇼핑이 일반화되면서 백화점이나 대형마트까지 가지 않고도 안방이나 사무실에서도 편안하게 쇼핑을 즐길 수 있게 됐다. 1인 가구의 증가와 여성의 활발한 사회 진출, 스마트폰 보편화로 온라인 쇼핑몰의 비중은 더 늘어가고 있다.

동원F&B ‘동원몰’


최근에는 유통사 중심 에서 제조사 기반의 쇼핑몰이 등장하면서 온라인 시장이 전문화되고 있다. 동원F&B가 직접 운영하는 ‘동원몰(www.dongwonmall.com)’은 식품 부문에 전문화된 쇼핑몰로 소비자가 좋은 제품을 알뜰 구매하는 데 도움을 준다.

지난 2007년 오픈한 ‘동원몰’은 종합건강식품회사인 동원F&B가 운영하는 식품전문쇼핑몰이다. ‘동원몰’은 동원F&B, 동원산업, 동원홈푸드 등 동원그룹 관련 1000여 종의 식품과 식자재를 포함해 타사 식품, 생활·주방용품, 유아동 제품 카테고리에 이르기까지 총 7만여 종의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동원몰은 현재 일일 방문자수 2만5000명에 회원 수 60만명에 이르는 대표적인 식품전문쇼핑몰로 자리매김 했다. 최근 3년 간 매년 30% 이상 성장을 거듭해 올해 약 200억원의 매출 달성을 예상하고 있다. 동원몰은 소비자 편의를 위해 다양한 카테고리를 마련해 운영한다. 주요 카테고리는 온라인몰 국내 최대 규모의 냉장·냉동식품을 보유한 ‘싱싱냉동마트’와 소량 구매 합배송이 가능한 ‘합배송마트’가 있다. 또 큰 폭의 할인혜택으로 알뜰 구매를 지원하는 ‘식품 아울렛 매장’ 등이 대표적이다.

‘싱싱냉동마트’는 동원그룹의 제품과 동원몰에서 직매입한 300여 종의 다양한 상품과 코스트코 구매대행 상품 200여 종을 선보이는 국내 최대 규모의 온라인 냉장·냉동식품 전문매장이다. 동원몰에서 직접 운영하는 전용 물류센터를 통해 냉장식품과 냉동식품을 함께 배송하기 때문에 필요한 만큼만 구매가 가능하다. 배송시간도 미리 휴대전화 문자서비스를 통해 알려 주며 3만원 이상 구매 시 무료로 배송해준다.

송덕순 객원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