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포츠] 메이저리그 ACLS - KC, 토론토에 2연승

캔자스시티가 2연승을 달렸다. 이제 월드시리즈까지 2승 남았다.

캔자스시티는 18일(한국시간) 미국 캔자스시티 카우프먼 스타디움에서 열린 토론토와의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 시리즈(ACLS·7전4승제) 2차전에서 6-3으로 이겼다. 홈에서 두 경기를 모두 가져간 캔자스시티는 유리한 고지를 점령했다.

초반에는 토론토가 앞서갔다. 토론토는 캔자스시티 선발 요다노 벤츄라를 공략해 3회 선취점을 뽑았다. 6회에는 선두 타자 조시 도날슨의 내야안타와 호세 바티스타의 볼넷 이후 에드윈 엔카나시온에게도 내야 안타를 맞고 한 점을 내줬다. 토론토는 트로이 툴로위츠키에게 2루타까지 터지면서 3-0으로 달아났다.

캔자스시티는 6회까지 토론토 선발 데이비드 프라이스를 상대호 한 점도 뽑지 못했다. 그러나 7회 대량득점에 성공하면서 경기를 뒤집었다. 벤 조브리스트-로렌조 케인-에릭 호스머의 연속 안타로 한 점을 만회했고, 켄드릭 모랄레스의 땅볼 때 케인이 득점해 2-3으로 쫓았다.

한 번 불붙은 캔자스시티 타선을 멈추지 않았다. 마이크 무스타커스의 동점 적시타로 균형을 맞춘 뒤 알렉스 고든이 마침내 역전 1타점 2루타를 날렸다. 알렉스 리오스는 2번째 투수 애런 산체스로부터 중전 안타를 때려 5-3을 만들었다. 8회에도 무스타커스의 적시타로 한 점을 추가한 캔자스시티는 9회 마무리 웨이드 데이비스를 올려 경기를 마무리했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