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히든싱어 민경훈, "어느 순간 보니까 혼자 남아있는 거다."

기사 이미지

[사진 JTBC ‘히든싱어4’ 방송화면 캡처]


밴드 버즈의 보컬 민경훈이 ‘히든싱어4’에 출연해 화제다.

17일 방송된 JTBC '히든싱어4'에는 민경훈이 세 번째 원조가수로 나서 모창능력자들과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민경훈은 “버즈 활동하면서 정말 좋았던 적이 많이 없었다. 그건 멤버들도 마찬가지였던 것 같다. 그래서 우리 팀이 해체됐던 것 같고 특정 틀 안에서 움직여야 했던 게 힘들었다. 내면적으로 완성되는 즐거움은 아니었다. 솔로로 나오기 전에 그만둬야겠다는 생각이 컸다. 쉬고 있었는데 전 소속사의 권유로 다시 내게 됐다. 그때 혼자 하는 게 처음이었는데 항상 내가 왼쪽을 보면”이라며 울먹였다.

이어 “그렇게 (멤버들이) 있어야 되는데 어느 순간 보니까 혼자 남아있는 거다. 근데 그걸 제가 이겨내지 못했다. 그랬어요. 우선 집 밖을 나가지 않았다. 그때 막 살도 많이 쪘다”고 전했다. 이를 지켜보던 멤버들도 울컥하는 모습이었다.

한편 '히든싱어4'는 대한민국 국민가수와 그들을 닮고 싶은 모창능력자들이 히든 스테이지에서 한 소절씩 노래를 부르며 진짜 가수의 목소리를 찾는 신개념 음악 프로그램이다.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JTBC ‘히든싱어4’ 방송화면 캡처]
히든싱어 민경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